2021.10.20 (수)

  • 맑음동두천 13.5℃
  • 구름조금강릉 15.0℃
  • 맑음서울 13.6℃
  • 맑음대전 13.4℃
  • 맑음대구 15.2℃
  • 맑음울산 15.1℃
  • 구름많음광주 13.5℃
  • 구름조금부산 17.5℃
  • 구름조금고창 14.0℃
  • 흐림제주 15.4℃
  • 맑음강화 12.2℃
  • 맑음보은 12.6℃
  • 맑음금산 12.5℃
  • 흐림강진군 13.8℃
  • 맑음경주시 15.9℃
  • 구름조금거제 15.5℃
기상청 제공

경제일반

영등포구, 도심역세권 정비계획 결정 고시…성매매집결지 재개발 본궤도 진입

지난 10일 영등포 도심 역세권 도시정비형 재개발 정비계획 결정 고시

URL복사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영등포구가 지난 10일 영등포역 앞 성매매집결지 일대 정비를 위한 ‘영등포 도심 역세권 도시정비형 재개발 정비계획’을 결정 고시했다.


정비구역으로 결정된 영등포동4가 431-6번지 일대(23,094㎡)는 노후불량 건축물과 성매매 관련시설 등 도시 미관과 안전에 저촉되는 시설들이 오랜 기간 자리 잡고 있어 구민들의 정비 요청이 지속돼 왔다.


구는 민선7기가 시작된 2018년부터 경찰서·소방서 등과 함께 생활환경 유해업소 T/F를 구성‧운영하며 해당 지역에 대한 환경 개선에 본격 착수했다.


2020년 1월 쪽방촌 개발계획 발표와 함께 이 지역의 정비계획을 재차 수립한 구는 같은 해 11월에 주민공람을 실시하고 주민설명회를 개최하며 성매매집결지 일대 변화의 시작을 공포했다.


구는 주민공람 기간 종료 후 구의회 의견청취와 서울시 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거쳐, 당초 계획대로 올해 상반기 중 최종 정비계획 및 구역 결정을 완료하기에 이르렀다.


이번 정비계획은 영등포 도심의 중심성 강화를 위해 상업·업무·주거가 복합된 고밀개발을 포함한다. 공동주택 993세대, 오피스텔 477세대 등 주거 시설을 비롯한 업무‧판매시설 등이 들어설 예정이며, 높이는 150m까지, 용적률은 최대 700%까지 허용된다.


본 계획은 향후 사업시행인가를 위한 사업계획 수립의 가이드라인 역할을 하게 된다. 세부 개발용도·밀도계획 등은 주민 제안을 통해 확정될 예정이다.


구는 원활한 사업 진행을 위해 주민 대표를 비롯한 도시계획·행정 전문가 등을 포함한 거버넌스를 구성하고, 사업 순항을 위해 지속적인 지원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영등포 도심 역세권 정비사업은 영중로-영등포쪽방촌-제2세종문화회관에 이어 영등포 제2의 르네상스를 실현시킬 핵심사업이 될 것”이라며, “주민의 오랜 염원을 반영해 소통과 협력으로 새롭게 태어날 영등포의 관문을 기대해 달라”라고 전했다.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익산시의회 유재구 의장, ‘지방의정봉사상’수상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익산시의회 유재구 의장이 전국시군자치구의회 의장협의회에서 수여하는 지방의정봉사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지방의정봉사상은 투철한 사명감과 봉사정신으로 지방의정 발전과 주민화합을 위해 헌신적으로 활동하며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바가 지대한 지방의회 의원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10월 19일 열린 제239차 전국시군자치구의회 의장협의회 시·도대표회의에서 유재구 의장은 제8대 익산시의회 후반기 의장으로 재직하면서 탁월한 지도력으로 익산시 현안 사업들을 세밀히 점검하고 지역 현안 사안의 해결책을 제시함으로써 균형적인 지역사회 발전에 크게 공헌한 점을 높게 평가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동산동, 영등1동이 지역구인 유재구 의장은 재선 의원으로 평소 소통의 달인으로 시민은 물론 동료의원들 사이에서도 신망이 두텁고, 시민들의 민원을 적극적으로 해결하는 활동을 펼쳐 지역 주민들로부터 민원해결사로 통한다. 유 의장은 초선 시절부터 날카로운 시정 질문과 합리적인 정책대안을 제시하며, 주민편익 증진을 위한 각종 시책 제시로 사회적 약자를 대변하는 의정활동에 매진했다. 특히, ‘소상공인 지원 조례’와 같은 민생 관련 각종 조례 제

경제

더보기
전기차 모터 핵심소재 기업, 대구형 리쇼어링 2호기업으로 유치!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대구시는 10월 21일 엑스코 서관 306호실에서 정해용 경제부시장, 최삼룡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장이 참석한 가운데 성림첨단산업㈜(대표 공군승)과 국내복귀 투자협약을 체결한다. 대구시는 지난해 6월 KOTRA, 대구상공회의소와 협력해 전국 최초로 ‘국내복귀기업 지원정책 홍보설명회’를 개최하는 등 해외 진출기업의 국내복귀를 위해 노력해온 결과로, 지난 8월 제1호 국내복귀기업인 고려전선㈜에 이어 전기차 모터 핵심소재인 희토류 영구자석 생산을 생산하는 성림첨단산업㈜을 제2호로 유치했다. 1994년 설립 이후 2012년 대구스타기업, 2019년 중소벤처기업부 소재·부품·장비 강소기업100으로 선정되는 등 그간 희토류 영구자석 제조기술력을 인정받아온 성림첨단산업(주)는 2022년 양산으로 목표로 대구 테크노폴리스에 총 380억원을 투자해 전기자동차 구동모터의 성능을 향상시키는 고내열성 영구자석 제조공장을 건립할 계획이다. 희토류 영구자석은 가전제품, 전기자동차 모터, 군사용 장비에 이르기까지 모든 분야에 사용되는 핵심전략자원으로 중국이 전세계 공급량의 90% 이상을 공급하고 있다. 성림첨단산업㈜ 역시 원재료의 대부분

사회

더보기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