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5 (금)

  • 흐림동두천 18.8℃
  • 흐림강릉 17.4℃
  • 흐림서울 19.6℃
  • 흐림대전 21.0℃
  • 구름많음대구 23.4℃
  • 구름많음울산 23.9℃
  • 흐림광주 22.0℃
  • 맑음부산 26.4℃
  • 흐림고창 21.1℃
  • 구름많음제주 27.1℃
  • 흐림강화 19.5℃
  • 흐림보은 19.3℃
  • 흐림금산 20.5℃
  • 흐림강진군 26.4℃
  • 흐림경주시 24.1℃
  • 맑음거제 24.0℃
기상청 제공

경제일반

광주광역시, 2만6천여가구에 한시 생계지원금 지급

25일부터 가구당 50만원, 농업인 바우처 대상은 20만원

URL복사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광주광역시는 코로나19로 소득 감소 등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 대상 ‘한시 생계지원금’을 오는 25일부터 지급한다.


한시 생계지원금 지급 대상은 올해 소득이 2019년 또는 지난해보다 감소했지만 기존 복지혜택이나 다른 피해지원을 받지 못한 기준 중위소득 75% 이하, 재산 6억원 이하인 가구다.


광주시는 제도를 알지 못해 신청을 못하는 시민이 많을 것으로 예상하고 자치구와 함께 위기가구 대상 1대 1 안내, 문자메시지 발송, 카드뉴스·홍보영상 제작, 배포 등 적극적인 홍보와 대상자 발굴을 추진해 왔다.


그 결과 지난 4일까지 3만3000여가구가 한시 생계지원금 신청을 완료했으며, 광주시는 소득·재산 조사와 타 사업 중복지원 확인, 심의 등의 절차를 거쳐 2만6000여가구를 지원 대상으로 최종 선정했다.


광주시는 타 지원금을 받지 않은 가구는 25일 50만원, 소규모농가 바우처 지원 대상가구는 28일 차액분 20만원을 지급할 예정이다.


박향 시 복지건강국장은 “적극적인 홍보와 시민들의 높은 관심으로 한시 생계지원금을 보다 많은 시민들에게 지원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사각지대에 놓인 저소득층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양주시의회, 공유재산 관리계획의 건(정신건강복지센터 신축계획 변경) 통과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양주시의회는 15일, 제334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열어 8건의 안건을 의결한 뒤 폐회했다. 이중 ‘정신건강복지센터’에 관한 2개의 안건과 2017년 사회적경제지원센터 개소 이후 규모가 2배 이상 성장한 사회적경제기업의 질적 성장을 이끌 ‘양주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의 민간위탁 동의안 통과는 시민들의 눈길을 끈다. 양주시 정신건강복지센터는 사무공간을 확장하고 인건비를 늘리는 등 시설이 더욱 확충되고, 전문지식과 현장경험을 갖춘 기관에 새롭게 민간위탁된다. 이날 시의회가 처리한 ‘2021년 제7차 수시분 공유재산 관리계획의 건’은 정신건강복지센터의 신축계획 변경안을 담고 있다. 변경안에 따라 양주시는 시민의 정신건강 증진을 위해 당초 예산에 17억 원을 더한 40억 원(추정가액)을 들여 정신건강복지센터의 시설 확충에 적극 나서게 됐다. 이와 함께, ‘양주시 정신건강복지센터 운영·관리 사무의 민간위탁 동의안’의결로 양주시는 올해 12월 31일자로 위탁기간이 만료되는 양주시 정신건강복지센터의 수탁기관을 공개 모집하여 보다 안정적이고 효율적인 센터 운영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정신건강은 경쟁이 심하고 복잡한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