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08 (금)

  • 흐림동두천 16.1℃
  • 흐림강릉 17.2℃
  • 흐림서울 17.7℃
  • 구름많음대전 18.7℃
  • 흐림대구 21.7℃
  • 구름많음울산 21.3℃
  • 구름많음광주 19.9℃
  • 흐림부산 22.7℃
  • 흐림고창 18.1℃
  • 구름조금제주 21.9℃
  • 흐림강화 16.4℃
  • 구름많음보은 17.1℃
  • 흐림금산 18.0℃
  • 구름많음강진군 19.8℃
  • 흐림경주시 21.1℃
  • 구름많음거제 20.3℃
기상청 제공

정치

이용호 의원, 홍준표 의원의 국민의힘 복당을 축하한다. 더불어민주당은 홍준표 의원을 복당시킨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에게 배워야!

URL복사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국회 이용호 의원(전북 남원·임실·순창)은 24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더불어민주당 복당 처리를 촉구했다.


이용호 의원은 지난 4월 27일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에 복당 신청을 한 바 있다. 이틀 뒤인 4월 29일 당원자격심사위원회에서 이 의원의 복당 안건에 대해 위원들이 전원 찬성하였으나, 5월 2일 새 지도부 출범을 이유로 최종 결정을 미루었는데 현재까지 진척이 없는 상황이다.


이용호 의원은 먼저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오늘 내부의 일부 반대에도 홍준표 의원을 전격 복당시켰다”며 “홍 의원의 복당을 축하한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홍 의원은 당 대표 경선 당시 이준석 돌풍을 ‘한 때 지나가는 바람’이라며 공개적으로 평가절하했음에도, 이 대표는 대선 승리를 위해 놀라운 포용력과 과감한 결단을 내렸다”고 평가했다.


이어 이 의원은 “더불어민주당은 저의 복당 문제와 관련 개방과 포용의 대문을 열기는커녕 계파 손익계산만 하며 우물쭈물하고 있는 모습이어서 답답하다”며 “이는 특정 계파의 이해관계와 자기 사람 챙기기가 물밑에서 작용하고 있기 때문이며, 한심하기 그지없다”고 일갈했다.


이용호 의원은 “지역주민 68% 정도가 복당을 찬성하고 있는데, 지역민심을 거스르고 파당적 이익이나 챙기겠다는 것 아닌가?”라며 “민주당은 지금 특정 대선주자 측의 눈치를 볼 것이 아니라 이준석 대표의 대선 승리를 위한 포용력과 과감한 행보를 배워야 한다”고 주장했다.


끝으로 그는 “대선이 멀지 않은 상황에서 호남 민심도 예전 같지 않다”며 “많은 사람들이 저의 복당 처리를 지켜보고 있다”고 강조했다.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동부권 시군 응급의료 취약, 지역 간 의료형평성 개선 위해 닥터헬기 추가 도입 등 요청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남원시 제1선거구 전라북도의회 이정린 도의원(문화건설안전위원회 위원장)은 동부권 6개 시․군의 응급의료서비스가 매우 취약하다며 동부권 관내에 닥터헬기 추가 도입 및 지역응급센터 도비 지원 확대 등을 촉구했다. 이정린 의원에 따르면, 도내 응급실 이용자 수가 해마다 늘어나고 있으며, 특히 동부권 6개 시군의 경우 응급환자의 사망률이 크게 늘어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지역 간 응급의료 편차는 갈수록 벌어지고 있다며 지역 응급의료서비스의 형평성 제고가 시급하다고 주장했다. 동부권 6개 시군의 응급의료 현황을 잘 나타내주는 지표가 있다. 2021년 전라북도 응급의료시행계획에 따르면 응급실 이용환자가 30분 이내 진료를 받을 수 있는 비율 역시 동부권 5군의 경우 10%가 채 되지 않았다. 순창, 임실, 무주의 경우 응급실 기준시간(30분) 내 이용비율이 100건 중 한 건도 되지 않았다. 이 의원은 “동부권 지역의 중증응급환자의 경우 권역외상센터인 익산 원광대병원까지는 거리가 멀다 보니 대부분 전북대병원으로 이송되거나 대전, 광주 등 인근 대도시로 이송되고 있다. 결국 동부권 지역에서 중증응급환자가 발생하더라도 권역외

경제

더보기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