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06 (수)

  • 흐림동두천 16.6℃
  • 흐림강릉 18.1℃
  • 서울 20.3℃
  • 구름조금대전 19.2℃
  • 구름조금대구 20.0℃
  • 구름많음울산 20.1℃
  • 구름많음광주 20.0℃
  • 구름많음부산 21.6℃
  • 구름많음고창 16.5℃
  • 맑음제주 22.9℃
  • 흐림강화 17.2℃
  • 흐림보은 15.3℃
  • 구름많음금산 15.3℃
  • 맑음강진군 18.9℃
  • 흐림경주시 20.1℃
  • 구름많음거제 21.6℃
기상청 제공

교육

대구교육청, 학교기업 맑은소리하모니카앙상블 대구가톨릭대학교에 새 둥지를 튼다.

맑은소리하모니카앙상블 고용과 장애인식개선을 위한 협약 체결

URL복사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대구시교육청은 8월 4일 오후 2시 20분 대구가톨릭대학교(총장 우동기) 대회의실에서 학교기업 ‘맑은소리하모니카앙상블’의 고용과 장애인식개선 활성화를 위한 협약을 체결한다.(단원 7명, 지도자 1명-퇴임 특수교사 등 총 8명)


이날 양 기관은‘맑은소리하모니카앙상블’의 안정적 고용과 운영, 장애인식개선 공연 수요처 확보 및 매칭, 장애인식개선 공연 활성화 및 운영 행정지원, 그 외 특수교육과 대학의 상호 발전방안에 관한 행정적 교류에 대해 협업하기로 약속했다.


학교기업 맑은소리하모니카앙상블은 중증 지체장애학생들의 예술분야 진로를 개척하고 취업을 돕기 위해 대구시교육청이 지원하고 키워왔으며, 대구 특수교육의 상징이자 자랑이 되었다. 2009년 대구성보학교 재학생과 졸업생으로 구성된 중증장애청소년 연주단으로 창단하여 현재까지 소년원, 병원, 학교 대상 재능기부와 600여회의 전국 초대공연, 미국·일본·영국 순회공연과 수많은 방송 및 언론보도 등 음악을 통해 사랑과 희망을 전하였다.


중증 지체장애를 딛고 ‘할 수 없음’을 ‘할 수 있음’으로 보여준 단원들은 하모니카 연주를 매개체로 대중과 소통하며, 장애인식개선 메신저로서의 역할을 든든히 해왔다.


2018년 전국최초 특수학교 예술분야 학교기업으로 개소 후 도약기를 마련하고, 2019년에는 연간 250여회에 이르는 초청공연으로 전성기를 누렸다. 또한, 2021년 1월 『2021 희망나눔 신년 음악회』를 유튜브 온택트 공연으로 개최하여 전문 예술인들과의 수준 높은 무대공연을 통해 감동을 전하였다.


앞으로 ‘맑은소리하모니카앙상블’은 대구가톨릭대학교와의 근로계약 체결 과정을 거쳐 직원으로 고용되며, 대구시교육청의 행정적 협업과 대학 내 관련 학과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더욱 다양한 공연활동을 펼칠 것으로 기대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예술분야로의 진로를 꿈꾸는 후배 장애학생들에게는 “나도 할 수 있다.” 라는 동기와 희망을 심어주게 되었다.


강은희 교육감은 “맑은소리하모니카앙상블의 고용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앞으로도 장애인식 개선과 장애공감문화 조성에 더욱 이바지하는 연주단이 되기를 응원한다.”고 전했다.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