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5 (목)

  • 구름조금동두천 27.2℃
  • 구름조금강릉 31.8℃
  • 맑음서울 29.2℃
  • 맑음대전 29.9℃
  • 맑음대구 30.2℃
  • 맑음울산 30.4℃
  • 구름조금광주 29.3℃
  • 맑음부산 31.9℃
  • 맑음고창 29.3℃
  • 구름조금제주 29.8℃
  • 구름조금강화 28.2℃
  • 맑음보은 27.4℃
  • 구름조금금산 27.3℃
  • 맑음강진군 27.5℃
  • 맑음경주시 29.7℃
  • 맑음거제 29.4℃
기상청 제공

문화/행사

대전시립미술관, 어린이미술기획전 '눈/마음/사이' 개최

눈과 마음으로 바라보는 예술

URL복사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대전시립미술관은 어린이 눈높이에 맞춘 어린이미술기획전 '눈/마음/사이'를 오는 11월 21일까지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눈/마음/사이'는 눈에서 멀어지면 마음에서도 멀어진다는 이야기가 있듯, 예술과 친해지기 위해‘예술 또한 직접 눈으로 감상하고 마음으로 느껴보자’라는 메시지가 담겨 있다.


선승혜 대전시립미술관장은 “어린 시절에 눈으로 보고 마음으로 느끼는 예술 경험은 공감미술의 시작”이라며 “세 살 버릇이 여든 간다는 속담처럼 어린이의 예술경험을 인생 전체에 영향을 줄 만큼 중요하다”고 전시 의미를 설명했다.


한편 대전시립미술관은 어린이 관객을 위하여 미술 조형요소인 면, 색, 형, 비례를 주제로 한 전시와 워크숍을 진행해 왔다. 이번 어린이전시의 키워드는 원근으로, 참여 작가 임택과 전희수에 의해 원근이 독자적 가치를 지닌 것으로 재해석된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임택은 전통회화의 조형특징인 여백을 새롭게 해석한다. 그의 대표작 '옮겨진 산수'은 3차원 현실 공간에 산을 겹겹이 세운 설치 작업이다. 2005년 작가의 개인전에서 처음 소개한 이 작업은 16년 만에 다시 관객을 찾아왔다.


감상자는 화폭의 여백을 대신한 빈 공간에 들어가 유유히 거닐어 볼 수 있다. 감상자의 표현행위로 작품이 완성되는 이 작업은 AR체험으로 감상자에게 유희를 제공하며 다각적인 소통을 유도한다.


전희수는 상징적 기호나 만화적 표현으로 일상의 내러티브를 그려낸다. 형태의 해체, 생략, 원근을 무시한 자유자재의 표현으로 회화의 자율성을 획득한 반면 만화와 회화와의 경계를 무너뜨린다.


전시는 무료 관람이며 온라인 사전예약으로 전시장 방문이 가능하다.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회차별 12명으로 인원을 제한해 운영한다.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