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30 (목)

  • 구름많음동두천 19.3℃
  • 맑음강릉 25.1℃
  • 구름조금서울 20.3℃
  • 맑음대전 23.5℃
  • 구름조금대구 23.7℃
  • 흐림울산 21.6℃
  • 맑음광주 27.7℃
  • 흐림부산 22.3℃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흐림강화 19.7℃
  • 맑음보은 22.3℃
  • 맑음금산 22.6℃
  • 구름조금강진군 24.5℃
  • 구름많음경주시 24.0℃
  • 흐림거제 21.8℃
기상청 제공

스포츠

'2021 DGB금융그룹 어바인 오픈' 2R. 단독선두 박상현 인터뷰 (오후 4시 30분 기준)

URL복사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박상현(38.동아제약) 2R : 10언더파 132타 [박상현 인터뷰]


1R : 4언더파 67타 (버디 4개 이글 1개 보기 2개)

2R : 6언더파 65타 (버디 7개 보기 1개) 중간합계 10언더파 132타


2라운드 경기 소감은?


1라운드 후반부터 퍼팅감이 왔다. 올해 우승도 했지만, 퍼팅감이 너무 안 좋아서 마음고생을 했다. 퍼팅감이 돌아오면서 분위기를 타다 보니까 아이언 샷도 너무 잘 된 것 같다. 오늘 많은 타 수를 줄인 것에 만족한 플레이를 했다. 오늘 태풍 영향권에 있다고 해서 긴장을 많이 했다. 비나 바람에 대한 생각을 많이 했는데 생각보다 바람과 비를 피해 가면서 좋은 성적이 나온 것 같다.


2018년 신한동해오픈 우승 때와 비슷한 플레이가 오늘 나온 것 같다. 공격적인 플레이를 보인 것 같은데?


공격적인 플레이를 했다는 것은 그만큼 실수를 하더라도 파세이브를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 있었기 때문에 가능했던 것 같다. 이번 대회에 퍼팅을 바꿨는데 퍼팅감이 돌아오면서 나름대로 공격적으로 쳤던 것이 많은 찬스를 만드는 기회가 됐다.


2018년 3승을 했던 때와 지금은 어떤 것 같은지?


확실히 세월이 지나다 보니 마음은 18년도인데 몸은 그 정도는 아닌 것 같다. (웃음) 2018년도 신한동해오픈 당시에는 샷이면 샷 리커버리, 퍼팅, 16년 투어를 뛰면서 제일 잘 치고 잘 맞았던 대회 같다. 아직은 그 정도의 샷감보다는 골프장 자체가 페어웨이를 잘 지켜야 하고 러프가 길기 때문에 더 노련미 있게 플레이해야 할 것 같다. 정확성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남은 이틀도 이 분위기로 간다면 충분히 좋은 결과 있다고 생각한다.


이번 대회에서 우승을 한다면 제네시스 포인트 순위를 충분히 따라갈 수 있을 것 같은데?


투어를 뛰면서 상금왕도 해봤다. 대상 빼고는 거의 다 받은 것 같다. 그래서 대상에 욕심이 많이 난다. 김주형 선수는 워낙 젊고 체력이나 다른 부분은 제가 이길 수 없는 입장이다(웃음). 김주형 선수는 PGA투어 Q스쿨, CJ컵도 간다고 한다. 많은 스케줄이 잡혀 있는 것 같다. 만약 CJ컵의 자격이 주어진다고 해도 갈 생각이 없다. 이번 연도는 일본 투어도 올해는 포기하고 내년에 가는 것으로 정했다. 올해는 코리안투어를 뛰면서 한국 팬분들께 좋은 모습 보여드리면서 다른 것보다는 대상에 욕심이 나고 있다.


김주형 프로와 1, 2라운드 플레이는 어땠는지?


엄청나게 어린 선수지만 반대로 제가 배우고 있다. 플레이가 다른 선수들에 비해 느리긴 하지만 느린 것에 대해 경기위원이 붙었을 때도 흔들리지 않고 빨리 플레이를 진행하면서도 신중함이나 집중력이 대단하다. 저보다도 투어 경험이 많은 것처럼 ‘몇 살인가’ 하는 생각이 든다.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임오경 의원, 치솟는 대중골프장이용료는 ‘골프대중화’정책과 상충. 국민을 위한 대중골프장 되도록 개선방안 마련 절실!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더불어민주당 임오경 국회의원이 주최하고 국민체육진흥공단이 후원한 ‘코로나 19시대, 국내 골프대중화 정책의 바람직한 정책발전방안’ 정책간담회가 9월 29일 오전 10시 한국체육산업개발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간담회는 계명대학교 김현덕 교수의 사회로 진행되었으며, 경기연구원 이용환 선임연구위원, (사)한국골프장경영협회 김훈환 상근 부회장, 한국대중골프장협회 김태영 상근 부회장, 경기도골프협회 최대동 회장, 문화체육관광부 조상준 과장, 기획재정부 권순배 사무관이 참석했다. 김훈환 (사)한국골프장경영협회 상근부회장은 회원제골프장에 대한 중과세는 징벌적 세제에 해당한다며, 이에 대한 재검토와 골프장 인허가 규제완화 필요성을 제시했다. 경기연구원 이용환 선임연구원은 골프장은 공급자의 독점성이 강한 업종으로 이로 인한 가격 왜곡은 정부가 반드시 개입해야 한다며,‘이용요금 심의위원회’같은 제도적 장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이른바 '무늬만 대중제' 골프장을 규제하기 위한 정부 차원의 통제장치가 마련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한국대중골프장협회 김태영 상근부회장은 체육시설법상 회원제·대중제 골프장 운영 형태에 대한 법령이 섬세하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