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04 (월)

  • 구름많음동두천 17.7℃
  • 흐림강릉 25.5℃
  • 흐림서울 19.9℃
  • 구름많음대전 17.1℃
  • 구름조금대구 17.4℃
  • 구름조금울산 20.7℃
  • 구름많음광주 23.6℃
  • 맑음부산 22.9℃
  • 흐림고창 23.1℃
  • 구름조금제주 21.7℃
  • 구름많음강화 21.9℃
  • 구름조금보은 14.6℃
  • 구름많음금산 13.9℃
  • 흐림강진군 24.8℃
  • 구름많음경주시 13.7℃
  • 맑음거제 20.1℃
기상청 제공

안전하고 즐겁게, 익산에서 가을을 즐겨요!

가까이 보아 더 예쁜 숨은 명소, 도심 속 힐링 스팟에서 가을 만끽

URL복사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유명 관광지보다 가까이 보아 더 예쁜 익산 숨은 명소를 찾아보자.


코로나19 속 안전하고 즐겁게 가을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자연·생태 관광지들이 힐링 명소로 각광받고 있다. 가까이 있지만 알지 못했던 도심 속 대표 힐링 스팟에서 가을의 멋을 만끽해보면 어떨까.


익산시 신용동에 위치한 백련지는 녹색의 싱그러움으로 가득찬 곳이다. 이곳에서는 사방으로 둘러쌓인 하얀 연꽃을 감상할 수 있다.


연꽃 호수 한가운데 있는 느낌을 최대한 살리기 위해 호수 정중앙에 정자를 배치했다. 연꽃과 함께 산책로를 거닐기만 해도 힐링이 될 것 같은 풍경이다. 다소 생소한 장소인 이곳은 시민들에게 아직 많이 알려지지 않은 도심 속 산책 코스다. 시원한 바람과 함께 정자를 가로지르는 산책로를 거닐며 잠시나마 일상의 여유를 느껴볼 수 있다.


익산 대표 힐링스팟으로 새롭게 떠오르는 곳은 지난 6월부터 신흥저수지일원 신흥공원에 문을 연 ‘다이로움 익산 행복정원’ 이다. 지난해 국화축제가 이곳에서 개최되면서 시민들에게 알려지기 시작했다.


도심 속에서 잔잔한 호수, 숲속, 정원을 한꺼번에 느껴 볼 수 있어 공원 구석구석 누비는 재미가 크다.


신흥저수지를 바라보면 잔잔한 호수의 안식을 얻을 수 있다. 저수지 주변에 울창하게 우거진 나무들은 마치 숲속에 있는 듯한 느낌을 들게 한다. 저수진 주변에 조성된 산책로와 둘레길을 따라 걷다 보면 2천200㎡ 규모의 야외정원을 만날 수 있다. 야외광장의 조경 속에 여름과 가을의 정취가 절묘하게 어우러진다. 늦가을 정취가 느껴지는 10월쯤이면 국화와 핑크뮬리까지 더해지면서 시민들의 발걸음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생태 환경과 야경이 아름다운 유천생태습지에는 생태탐방로와 함께 19종의 나무들과 초화류, 갈대, 부들과 같은 수생식물이 서식하고 있다. 습지 상부에는 가로수길, 전통정원, 미로공원, 하늘언덕 등을 조성해 주민들에게 편안한 휴식처와 생태학습의 장을 마련했다.


금강동 하수처리장에서 여러 단계로 고도 처리되어 수질기준에 적합한 방류수를 재이용해 수질을 정화하고, 동식물의 편안한 휴식처가 될 수 있도록 유천 생태습지 및 생태하천 복원사업을 추진해 마련된 공간이다.


2015년 준공 이후 하천 수질을 정화하는 것은 물론 지역주민에게 쾌적한 생활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주변 어린이집과 유치원생들의 생태학습공간으로 각광 받고 있다.


해질녘 노을과 야경 전국구 맛집으로 떠오를 동산동 은하수로는 대간선수로 주변 산책로다. 동산동 유천생태습지와 대간선수로를 따라 이어진 산책로는 도심 속 대표 힐링 공간으로 자리잡았다.


메타세쿼이아 산책로가 시작되는 동산교부터 행복복지센터까지 대간선수로변 770m 구간 ‘은하수로’가 도심을 환하게 비추면서 야경이 아름다운 또 하나의 명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보행테크와 농로에 볼라드등, 감성글라스조명, 물방울조명, 별자리조명, 교량조명 등 경관조명을 설치해 조도를 확보하고 야간경관을 연출했다. 메타세콰이어숲과 수로, 너른 들판을 조망할 수 있도록 산책길 중간중간에 쉼터도 인기다.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광주시 혁신교육지구, ‘제3기 마을강사, 마을배움터’ 모집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광주시는 오는 15일까지 ‘2022년도 혁신교육지구 마을교육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학교로 찾아가는 마을강사’와 ‘학교밖 체험형 마을배움터’를 모집한다고 1일 밝혔다. ‘학교로 찾아가는 마을강사’는 IT·예술·음악·도자기·전통무예 등 지역 내 다양한 분야의 전문성을 가진 시민들이 학교로 방문해 학교 교육과정과 연계한 수업을 진행하는 사업이다. 또한, ‘학교 밖 체험형 마을배움터’는 지역 내 시설들을 교육공간으로 활용해 현장에서 다양한 체험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사업이다. 모집 분야는 ▲생태 ▲역사 ▲인문 ▲인성 ▲예체능 ▲과학 등 학교 교육과정과 연계 가능한 분야라면 제한 없이 지원 가능하다. 다만, 광주시 내에 거주하거나 광주시 내 사업장을 가지고 있어야 지원할 수 있다. 심사는 1차 서류심사를 거쳐 2차 면접심사 또는 현장심사를 통해 선정되며 최종합격자는 11월 초 발표할 예정이다. 지원을 희망하는 시민은 광주시청 홈페이지 고시·공고 란의 공고내용 확인 후 신청서류를 15일 오후 6시까지 등기우편(광주시혁신교육협력지원센터, 광주시 중앙로 197 1층) 또는 전자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신동헌 시장은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