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9 (수)

  • 흐림동두천 18.5℃
  • 흐림강릉 20.0℃
  • 서울 20.1℃
  • 흐림대전 21.2℃
  • 흐림대구 21.2℃
  • 흐림울산 20.9℃
  • 흐림광주 21.8℃
  • 흐림부산 22.3℃
  • 흐림고창 22.6℃
  • 맑음제주 24.2℃
  • 구름조금강화 19.1℃
  • 흐림보은 19.3℃
  • 흐림금산 20.2℃
  • 흐림강진군 22.4℃
  • 흐림경주시 20.1℃
  • 흐림거제 22.0℃
기상청 제공

울산 지역뉴스

중구문화의전당 ‘2021 씨네스테이지’아홉 번째 작품 프랑스 뮤지컬 '로미오와 줄리엣' 상영

URL복사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공연예술계의 최신 트렌드, ‘영상으로 즐기는 명작무대’라는 콘셉트로 중구문화의전당이 2019년부터 자체 기획 프로그램으로 운영 중인 ‘씨네 스테이지(Cine Stage)’의 올해 아홉 번째 작품인 제라르 프레스귀르빅의 뮤지컬 '로미오와 줄리엣'이 오는 9월 28일 오후 7시 30분, 2001 프랑스 팔레 드 콩그레 극장 공연 실황으로 상영된다.


'로미오와 줄리엣'은 '노트르담 드 파리', '십계'와 함께 프랑스 3대 뮤지컬로 불리는 작품이다.


셰익스피어의 작품을 원작으로 하고 있는 이 작품은 2001년 1월 초연 당시부터 대중들의 폭발적인 반응과 평단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영화음악과 대중가요의 작곡가로 대중들의 취향을 꿰뚫고 있었던 작사ㆍ작곡가 제라르 프레스귀르빅의 뮤지컬 넘버는 2001년 프랑스 음악 차트 1위에 오르며, 200만 장 이상의 앨범 판매고를 기록해 화제를 모았다.


또 무용가 출신 레다의 연출과 안무는 주인공과 코러스 모두 춤과 노래를 완벽하게 소화할 수 있도록 해 기존 프랑스 뮤지컬과의 차별화를 꾀했다.


'로미오와 줄리엣'은 록, 발라드, 샹송 등 여러 장르를 넘나드는 감각적인 음악과 탄탄한 원작의 스토리를 따르면서도 새롭게 구성된 로맨틱한 가사, 17세기 유럽 귀족사회를 그대로 재현해 낸 화려한 무대 세트, 파란색과 빨간색으로 선명하게 대비되는 조명과 의상, 여기에 격정적이면서도 섬세한 안무 등이 조화를 이뤄 평단에게 ‘역사상 최고의 뮤지컬’이란 찬사를 이끌어낼 만큼 최고의 수작으로 꼽힌다.


한편, 중구문화의전당은 씨네 스테이지 열 번째 프로그램으로 베르디의 오페라 '오텔로'를 준비하고 있다.


르네 플레밍, 요한 보타, 펄크 스트럭만의 폭발적인 성량과 호연으로 관객을 압도할 뉴욕메트로폴리탄 오페라단의 '오텔로' 는 10월 26일 오후 7시 30분에 상영되며, 표 예매는 9월 29일 오후 3시부터 중구문화의전당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된다.


중구문화의전당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전자 출입 명부 시스템 운영, 철저한 시설 방역, 객석 거리 두기, 관객 발열 체크 등 관객들의 안전한 관람을 위해 만전을 다하겠다”며 “관객들도 마스크 착용 및 철저한 개인위생 관리를 바탕으로 보다 안전한 관람환경을 조성하는 데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재인 대통령,제42회 국무회의 주재…“임기 마지막까지 막중한 책임감으로 국정에 임할 것”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8일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의 피해가 누적되면서 더는 버틸 여력이 없어지는 상황에서 단계적 일상회복의 시간을 마냥 늦출 수는 없다”며 “정부는 모든 역량을 집중하여 코로나 확산세를 조기에 차단하면서 우리의 방역·의료체계 안에서 상황을 관리해 내고, 백신접종 속도를 가속화하여 접종률을 더욱 높여야 할 것”이라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화상으로 진행된 제42회 국무회의에서 “방역 선도국가이면서 경제위기 극복에서도 모범국가가 되며 대한민국의 국제적 위상도 높아졌다”며 “지금까지 정부는 국민과 함께 위기를 잘 헤쳐 왔다”고 평가했습니다. 이어, “하지만, 여전히 코로나의 터널을 벗어나지 못하여 생업의 위협을 받는 분들이 많다”며 “정부는 10월 8일부터 시행되는 손실보상법에 따라 지원 대상과 범위 등을 세심하게 마련하여 신속히 지원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생업의 어려움을 덜어드리는 가장 확실한 방법은 방역, 접종, 민생, 경제가 조화를 이룰 수 있는 일상회복 단계로 하루속히 나아가는 것”이라며 “하지만 최근 심상치 않은 코로나 확산세를 보면서 단계적 일상회복이 얼마나 험난한 길

경제

더보기
광주광역시, 에너지 신기술 전시·체험·교육 공간 에너지파크, 상무시민공원에 개관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에너지 신기술을 전시·체험·교육할 수 있는 ‘에너지파크’가 광주 상무시민공원에 문을 열었다. 광주광역시와 한국전력공사는 28일 이용섭 광주시장, 정승일 한국전력공사 사장, 김용집 광주시의회 의장, 이유진 탄소중립위원회 위원, 서대석 서구청장 등 25명이 참석한 가운데 에너지밸리 상생 협력사업으로 공동 추진한 상무시민공원 내 에너지파크 개관식을 개최했다. 개관식에서 시는 ‘2045 에너지자립도시 광주실현’이란 주제로 시민참여와 에너지 정보시스템을 통해 에너지 수요를 혁신적으로 감축하고, 태양광 중심 재생에너지 보급 확대 및 수소에너지 기술개발을 통해 분산 에너지 공급으로 전환함으로써 사회적 일자리 창출, 인공지능 연계 융복합 산업육성 등 지역경제 활성화 사업을 중점 추진하겠다는 내용의 성과와 계획을 공유했다. ‘에너지파크’는 미래 에너지의 중요성을 알리고 에너지에 관한 시민 의식 강화를 위해 에너지 전시관과 에너지를 주제로 하는 외부전시물로 조성한 에너지 전시, 체험, 교육 공간이다. 이곳은 시민 누구나 무료로 이용 가능하며, 에너지 관련 주제나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의견을 교환할 수 있는 ‘에너지 사랑방’ 역할

사회

더보기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