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04 (월)

  • 흐림동두천 20.7℃
  • 흐림강릉 25.5℃
  • 흐림서울 20.7℃
  • 구름많음대전 18.9℃
  • 구름많음대구 19.9℃
  • 구름많음울산 23.9℃
  • 구름많음광주 24.5℃
  • 구름많음부산 23.9℃
  • 구름많음고창 24.6℃
  • 구름많음제주 23.2℃
  • 흐림강화 22.9℃
  • 구름많음보은 14.4℃
  • 구름많음금산 16.4℃
  • 구름많음강진군 25.0℃
  • 구름많음경주시 16.0℃
  • 구름조금거제 23.8℃
기상청 제공

경제일반

봉화군, 홍로 대체할 사과시장 새얼굴 아리수 확대보급

우리품종 전문생산단지 조성시범사업 추진

URL복사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봉화군은 우리품종 전문생산단지 조성시범사업을 통한 아리수사과 확대보급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 2018년도부터 시작된 이번 사업은 현재까지 총 사업비 18억 3500만 원을 투자하여 85개 농가에 기반시설과 묘목을 식재해 국내육성(아리수 등) 전문생산단지 과원 조성을 완료했다.


아리수 품종은 사과연구소의 영문표기인 Apple Reserch Institute의 머릿글자인 ‘ARI’에 한자 ‘빼어날 수[秀]’를 붙여 만든 이름으로 비슷한 시기에 출하되는 다른 사과품종에 비해 당산비(당도 15.9°bx, 적정산도 0.43%)가 적당하고 식감과 맛이 아주 우수해 소비자의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금년에는 도매시장 최고가를 홍로보다 앞지를 정도로 기존 홍로 품종을 대체할 수 있는 사과로 주목받고 있다.


이에 봉화군은 사과 품종 편중 재배에 따른 홍수 출하와 가격 하락 문제를 해결하고, 품종을 다양화하여 봉화사과의 경쟁력을 제고하기 위해 아리수를 포함한 국내육성품종 전문생산단지 육성에 나선 것이다.


군은 우리품종 전문생산단지 조성을 점차 확대해나가면서도, 아리수가 수세가 떨어질 경우 가지발생이 적고 냉기류 정체 지역에서는 동녹이 발생하는 등 상품성이 떨어진다는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아리수 특성에 맞는 재비기술을 지도해 나갈 계획이다.


조준한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아리수를 포함한 다양한 국내육성품종 도입을 통해 우리 지역의 새로운 특화품종으로 육성하여 국내외 경쟁력 제고에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광주시 혁신교육지구, ‘제3기 마을강사, 마을배움터’ 모집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광주시는 오는 15일까지 ‘2022년도 혁신교육지구 마을교육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학교로 찾아가는 마을강사’와 ‘학교밖 체험형 마을배움터’를 모집한다고 1일 밝혔다. ‘학교로 찾아가는 마을강사’는 IT·예술·음악·도자기·전통무예 등 지역 내 다양한 분야의 전문성을 가진 시민들이 학교로 방문해 학교 교육과정과 연계한 수업을 진행하는 사업이다. 또한, ‘학교 밖 체험형 마을배움터’는 지역 내 시설들을 교육공간으로 활용해 현장에서 다양한 체험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사업이다. 모집 분야는 ▲생태 ▲역사 ▲인문 ▲인성 ▲예체능 ▲과학 등 학교 교육과정과 연계 가능한 분야라면 제한 없이 지원 가능하다. 다만, 광주시 내에 거주하거나 광주시 내 사업장을 가지고 있어야 지원할 수 있다. 심사는 1차 서류심사를 거쳐 2차 면접심사 또는 현장심사를 통해 선정되며 최종합격자는 11월 초 발표할 예정이다. 지원을 희망하는 시민은 광주시청 홈페이지 고시·공고 란의 공고내용 확인 후 신청서류를 15일 오후 6시까지 등기우편(광주시혁신교육협력지원센터, 광주시 중앙로 197 1층) 또는 전자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신동헌 시장은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