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8 (화)

  • 흐림동두천 23.2℃
  • 흐림강릉 22.2℃
  • 흐림서울 23.8℃
  • 흐림대전 25.8℃
  • 구름많음대구 25.2℃
  • 구름많음울산 24.0℃
  • 흐림광주 24.4℃
  • 흐림부산 24.6℃
  • 흐림고창 24.8℃
  • 흐림제주 26.7℃
  • 흐림강화 22.3℃
  • 흐림보은 23.2℃
  • 흐림금산 24.5℃
  • 흐림강진군 24.1℃
  • 흐림경주시 23.9℃
  • 흐림거제 23.7℃
기상청 제공

문화/행사

전라남도, 도심 속 정원서 코로나로 지친 심신 달래세요

전남도, 남악신도시에서 제1회 정원 페스티벌 개막

URL복사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제1회 전라남도 정원 페스티벌’ 개막식이 24일 남악신도시 중앙공원 일원에서 열렸다. 오는 27일까지 계속된다.


‘가족과 함께 떠나는 정원 소풍’을 주제로 열린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지친 도민의 몸과 마음을 치유하기 위해 올해 처음 개최했다.


행사 개막식에는 김영록 도지사, 서삼석 국회의원, 김산 무안군수, 남악신도시 주민들이 참석했다.


김영록 지사는 개막식에서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도민이 이곳 도심 속 정원에서 사랑하는 가족 또는 연인과 함께 거닐며, 몸과 마음을 힐링하도록 정원 페스티벌을 마련했다”며 “도민이 일상 속에서 쉽게 정원을 체감하도록 정책을 펴겠다”고 말했다.


올해 처음 열린 정원 페스티벌에선 3개 분야 총 14점이 우수 정원 작품으로 선정돼 이날 시상했다.


작가정원 대상(산림청장상)에는 나들이정원(장정아), 최우수상(도지사상)에는 플로팅플라워볼(박재성), 우수상은 만월정(박영열)과 꽃의 시간이 흘러간다(윤종호)가 선정됐다.


나들이정원은 ‘가족과 함께 떠나는 정원 소풍’ 주제와 부합하고 심미성이 뛰어나며, 도민의 참여 및 활용성이 우수한 것으로 평가됐다.


도민이 참여한 주민참여정원 최우수상은 쉼(김정훈), 무안흙스토리(박은하)와 우수상은 가든극장(송채원), 길 위의 친구 고양이를 위한 정원(이수기), 노란빛 휴식(김민지)이 선정됐다.


남악신도시 상가가 참여한 상가정원은 유달리(유달리 풍성한 한가위), 82번길(옹기와 향기가 있는 정원), 베르사또(가든파티), 떡이야(힐링정원), 유생촌(너반소)이 우수정원으로 선정돼 인증패를 받았다.


김은일 심사위원장은 “올해 처음 열린 전남도 정원 페스티벌의 높은 수준에 놀랐다”며 “특히 도민이 참여한 주민참여정원과 상가정원이 타 지역 행사에 비해 수준이 높았다”고 평했다.


이날 행사의 백미는 정원 점등식이 장식했다. 정원이 조명과 함께 남악의 밤을 아름답게 수놓아 참석자 모두가 감탄사를 자아냈다.


행사장 곳곳에선 부대행사로 포토존과 정원 사진전, 어린이 식물 탐사대, 정원 처방행사, 정원 작가 토크 등을 진행한다.


전남도는 도민이 정원과 정원문화를 생활 속에서 즐기도록 정원 페스티벌을 계속 발전시켜 개최할 계획이다. 10월 중 내년도 행사 개최 도시를 공모하고 도, 시군, 전문가가 참여한 T/F팀을 구성해 행사를 준비할 방침이다.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무주군, 주민들의 참여가 도시재생 성패 가를 것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소도시에서 도시재생사업의 성공은 민간의 자발적인 재투자를 유발시킬 수 있는 주민들의 참여가 도시재생 성패를 가를 것이라는 전문가들의 의견이 제시됐다. 무주군이 정부의 도시재생 중앙 공모 접수를 앞두고 도시재생 전문가들의 의견을 청취한 자리에서다. 28일 오후 무주군과 한국 도시재생학회에서 ‘지방 소도시 도시재생의 의미와 정책방향’ 주제로 마련한 ‘무주군 도시재생 정책세미나’에서 참석한 전문가들은 “무주군에 걸 맞는 도시재생사업은 재건축, 재개발 등 전면 철거 방식과는 달리 무주읍의 정체성을 살려야 한다”고 진단했다. 지역주민들도 무주군청 3층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도시재생 정책세미나에 참석, 도시재생에 관련된 전문가들의 의견을 관심 있게 청취하며 지켜봤다. 전문가들은 또 “농어촌 쇠퇴지역의 시설 및 환경을 개선하고 기존 생활권 기능을 보존하면서 주민의 삶의 질을 높여 지역 활성화를 도모하는 사업이 주가 돼야 한다”라며 “정부와 지자체의 선도적 투자(마중물)를 통해 민간의 자발적인 재투자를 유발시킬 수 있는 주민들의 참여가 매우 중요하다”고 역설했다. 이날 정책 세미나는 특히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 등 중앙부처에서

포토이슈